“특수학교 들어선다” 소식에 청주 한 아파트 카페 반응

장애아동 특수학교 신설된다.

회원 수 11만 명의 청주의 한 아파트 커뮤니티에 올라온 게시글입니다. ‘청주 율량지구에 특수학교 신설’이라는 제목의 기사입니다.

기사 내용에 따르면 충북교육청은 6월 22일 청주 율량택지개발지구에서 청주 특수학교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청주특수학교는 청주시 청원구 율량동 택지개발지구 약 9천400㎡ 부지에 지상 3층, 27학급(유치원 3학급· 초등학교 24학급) 규모로 건립됩니다. 사업비로 396억 원이 투입됩니다.

사진: 무릎을 꿇고 주민 찬성을 호소하는 모습

4년 전 서울 강서구에서 발달장애인 특수학교 설립을 반대하는 주민들에게 무릎을 꿇은 경우가 있었습니다. 반대 측 시민들은 “쇼하지 마라”며 특수학교 설립을 반대했습니다.

그러나 청주시민들의 반응은 달랐습니다. ‘꼭 필요한 시설이다.’, ‘정말 좋은 소식이다’라며 특수학교 설립을 지지했습니다.

청주시민들의 반응은?

청주시민들의 반응은 “잘됐네요”, “좋은 소식이네요”, “장애아를 키우는 엄마 입장에서 여기 계신 분들의 답글에 고마운 마음이 드네요. 감사합니다”, “응원합니다”라는 반응이었습니다.

이 게시물은 인터넷 커뮤니티에 널리 퍼졌고 누리꾼들은 “정말 마음 따스한 청주시민들입니다.”, “청주 시민인데 같은 청주시민으로 자랑스럽네요.”, “청주 시민분들 훌륭하십니다. 명품도시에 명품 시민”, “청주시민들 진짜 격이 높네 서울 어느 못 배워먹은 동네랑 다르네요”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3줄 요약]
1. 청주율량지구에 특수학교가 건립된다는 소식이 들려옴.
2. 과거 강서구 특수학교 설립을 반대하면 주민들과 달리 청주 아파트 카페 회원들의 반응은 긍정적임.
3. 이를 안 네티즌들은 “훈훈하다”, “명품도시 청주”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냄. 

[배문화 ⓒ세줄요약,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보도자료 3linemail@gmail.com ]

다른 사람이 본 이야기

읽을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