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세 천 원” 이케아가 선보인 3평 임대주택

스웨덴 가구 업체 이케아(IKEA)가 일본 도쿄 도심에 월세 99엔(한화로 약 1000원) 짜리 초소형 임대주택을 내놨습니다. 내부는 이케아 가구와 액세서리로 꾸며져 있습니다.

25일 CNN에 따르면, 이케아는 도쿄 신주쿠에 10㎡(3평) 크기의 아파트를 월세 99엔(1028원)에 제공할 예정입니다. 
내달 3일까지 세입자를 모집하며 임대 계약 기간은 2023년 1월 15일까지입니다.
20세 이상의 성인이며 이케아 패밀리 회원인 사람만 입주할 수 있습니다. 
수도와 가스, 전기료는 세입자 부담입니다. 

이케아는 10㎡의 작은 공간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공간을 수직 활용한 것이 디자인의 핵심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케아는 홈페이지를 통해 “공간을 3차원으로 나누니 제한된 공간에 새로운 가능성이 생겨났다”라고 말했습니다.

도쿄는 세계에서 인구밀도가 높은 도시 중 하나로, 초소형 아파트가 대세입니다. 이케아는 ‘블라하지’라는 청상어 인형이 초소형 주택 전문 부동산 업자로 나오는 유튜브 시리즈를 만들어 홍보에 나섰습니다.

이케아가 부동산 사업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닙니다. 스웨덴의 건설업체 스칸스카와 손잡고 보클록이라는 벤처회사를 설립해 스웨덴과 핀란드, 노르웨이 등지에서 저렴한 가격의 조립식 주택을 선보였습니다. 스웨덴 건설회사 스카스카와 합작 투자 회자인 보클록을 통해 저렴한 모듈식 주택과 치매환자들이 편하게 생활할 수 있는 새로운 스타일의 집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3줄 요약]

1. 이케아가 도쿄 신주쿠에 약 3평 크기의 초소형 임대주택을 분양한다고 밝힘.

2. 월세 99엔 (한화 약 1000원)짜리 아파트로 임대 기간은 2023년 1월 15일까지

3. 20세 이상의 성인이며 이케아 패밀리 회원인 사람만 입주할 수 있습니다. 수도와 가스, 전기료는 세입자 부담

[배문화 ⓒ세줄요약,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보도자료 3linemail@gmail.com ]

다른 사람이 본 이야기

읽을거리